2012 여수국제아트페스티벌 [뉴시스]

|

 

여수 '국제아트페스티벌·바다미술제' 열려

 

 

【여수=뉴시스】김석훈 기자 = 2012여수세계박람회(EXPO 2012 YEOSU KOREA)가 열리고 있는 전남 여수에서 국제아트페스티벌과 바다미술제가 잇따라 열린다.

특히 올해 4회째를 맞는 국제아트페스티벌은 세계적인 미술가 '백남준'의 비디오 작품 등이 전시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15일 여수 미술계에 따르면 '2012여수국제아트페스티벌'은 17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세계적인 건축가 '도미니크 페로'가 설계한 예울마루 미술관에서 펼쳐진다.

1회 오광수 예술 감독을 비롯해 2회 라울 자무디오(Raul Zamudio-New york), 3회 최순영 감독 등 회를 거듭하고 있는 여수국제아트페스티벌은 지난 2006년 1회를 시작으로 격년제로 진행되는 최대 미술 행사로 알려지고 있다. 올해는 여수세계박람회를 기념하는 전시회로 마련된다.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세계적인 비디오아티스트인 '백남준'을 비롯한 미국의 빌 비올라(Bill Viola) 등 20개국 300여명 작가의 회화, 미디어, 사진 등 작품이 예울마루와 전남대아트센터, 전남대갤러리, 갤러리 연 등에 전시된다.

여수국제아트페스티벌의 예술 감독으로는 지난 3월 1, 2차 심의를 통해 문인희 감독이 선정됐다. 문 감독은 2009년부터 뉴욕 하몬드 미술관 보드멤버와 홍콩 소버레인 재단에서 어드바이저로 일하고 있으며 전시디렉팅을 담당하고 있다.

여수국제아트페스티벌이과 함께 14일부터 20일까지 웅천친수공원 일원에서 2012여수바다미술제가 펼쳐진다.

바다미술제는 여수민족미술인협회가 지난 3년 동안 매년 바닷가에서 개최해 오던 행사다. 바다와 인접한 공원에 국내외에서 유명한 최병수, 최평곤 작가의 미술작품 등을 설치한다.

앞서 7일부터 13일까지 프리오프닝(Pre-Opening)으로 24명의 미술작품들이 웅천친수공원에 전시돼 눈길을 끌었다.

kim@newsis.com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03&aid=0004608519

 

 

 

Trackback 0 And Comment 0

2012 여수국제아트페스티벌

|

 

2012 여수국제아트 페스티벌

 

Yeosu International Art Festival  

 

2012_0717 ▶ 2012_0805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YIAF사무국 홈페이지로 갑니다.

 

 

 

초대일시 / 2012_0717_05:00pm_GS칼텍스 예울마루

 

오프닝 퍼포먼스/ 2012_0717_04:00pm_GS칼텍스 예울마루 앞 바다

「Dark Water Project」조덕현&이정재의 수중발굴 프로젝트

 

주최 / 여수시

주관 / 여수국제아트페스티벌 추진위원회_여수시문화예술행사추진위원회

예술감독/큐레이터 / 문인희 아이리스

 

 

 

 

본전시『장소의 긍지_Pride of Place』

참여작가

강이연_강종열_고상우_권여현_권하주_그랙 스미스 김도명_김상선_김영미_김종구_김준_김진언_김태곤 김홍희_낸시랭_노부타가 아오자키_노상동 니콜라스 필라드_베브 할렌_라물로 산스_라우 토니 라종민_라파엘 셜리_로리 시몬스_로버트 스미슨 로스 블랙너_리챠드 차오_마키자 크루파_박신영 발드와즈 아슈토시_백남준_빌 비올라_사이먼 몰리 서국화_서재정_시린나셋_세라 할러_아스야 레즈니코브 안종연_안준_안형남_애나쿤즈_양종훈_양해웅 오민정_요셉채_원다 올티즈_웨이 샤오강_유리 크루첵 유상국_윤정미_이광기_이민하_이상엽_이스트반 휴잔 이영섭_이이남_이지연_이정재_이하_이형모_장안순 잭 트로_정소영_정은영_제이슨 헐라_조덕현_조명환 조성희_줄리아 킴 스미슨_쥰 시라_차오드리 샤미 차주용_차혜림_챨리 스완슨_케이틀린 필라디 트레이시 튤리어스_파멜라 마츠다_파비트라 위크라마싱헤 폴 밀러_폴 세프텔_피피로티 리스트_한경우_홍범_황은정

예울마루

 전남 여수시 시전동 1003번지 7층

 Tel. +82.61.808.7000

 

 

 

 

특별전시『아트로폴리스_Artropolice』

참여작가

회화 / 이경모_차대영_임장수_노재순_김동협_신재남 이재훈_조광훈_강현식_하정민_정창균_정종기_김봉빈 이창조_김와곤_이태근_홍은앙_유정근_서유승_김복동 김동석_김홍빈_임종두_박대조_강정일_송형노_박일용 정종해_김영환_윤정년_김혜진_황학만_우재길_정순이 조근호_김해성_손봉채_한희원_이창훈_박수만_백현호 최재영_임근재_진원장_김효삼_박선주_정경래_황순칠 박흥수_유휴열_김학곤_유창희_김승학_정문배_한상윤 전량기_이정웅_오견규_박성열_홍민호_허종하_윤복희 박종경_정창기_이혜인_최우식_도진욱_고찬용_위성웅 변웅필_이강화_강규성_조영재_김일랑_강홍순_나안수 홍경수_서남수_김덕기_김승열_김만옥_방우송_박동열 김정국_유영석_김철수_박상복_강상복_이승우_손영환 강철수_조진호_백동칠_양종환_강종래_김오곤_김현주 백선아_변정애_오복동_정원주_황주일_손차영_신경욱 이은경_강창구_권진용_김상선_김옥진_김용일_김태희 박동화_박란희_박봉화_유상국_이기래_이미경_이존립 이율배_정재종_이정자_김경훈_손정선_서지숙_김찬식 김혜원_박치호_정정복_양수균_이복현_김정하_김정숙 허영자_김향숙_최운희_김연엽_주태원_곽인화_김양자 서봉희_지주란_이은이_정채열_정옥희_이은아_이혜영 선호남_하상범_안철수_김나영 실내조각 / 류윤숙_박영한_임영욱_최재용_한종근_강충모 인민영_전신덕_이정민_황상태_강성훈_신달호_정강희 이효문_이한우_한정무_이호철_이상현_이병선_이성웅 야외조각 / 김동배_이철현_장성재_주동진_정학환 정현_박근우_김원근_김원용_최성철_황미옥_이재길 도예 / 김종균_박미경_변정옥_조용규_장용만_장영필 이동하_김혁수_원복자_양갑수_강성곤_유명춘_정이석 남태윤_서경석_김기찬_전미석_안경미_명제현_윤장식 서예 / 곽금원_김성숙_김창섭_문갑출_박정명_서명덕 송완훈_송전석_양명우_이병국_이정철_정광섭_정여춘 최승수_이태조_정준식_김승민_정재석_양영_김세은 허필호_박종태_이해근_김현선_이정숙_서진원_정열 유지연_김연_양미성_강수호_조동권_최수일_나갑 정명옥_정광희_허회태_신수일_박육철

 

전남대 아트센터

전라남도 여수시 국동 190번지(구봉로 291)

 

전남대 국동갤러리

전라남도 여수시 국동 190번지(구봉로 291)

 

갤러리 연

전라남도 여수시 화양면 나진리 394-2번지

 Tel. +61.659.2551

 

 

 

 

장소의 긍지_Pride of Place - New and Expanded Perspectives on Place in Contemporary Art자존심, 자긍심, 긍지라는 의미를 함축한 단어 'Pride'와 장소, 곳, 지역, 포지션이라는 의미를 함축한 단어 'place'의 조합으로 이루어 짐 / 확장된 의미의 '장소'와 그를 바라보는 시선, 느낌, 입장, 태도, 자긍심 등의 '포지션'을 나타낸다. / 보다 친밀하고 관계 기억 중심적임이 "공간"과 차별된 뜻으로 표현됨

 

 

 
이이남_신-단발령 망금강_컬러, 사운드_00:05:30_2009
 
 
강종열_동백 Camellia_캔버스에 유채_150×50cm_2011
 
 
김진언_다이나믹 원더랜드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_알루미늄에 채색, 스크래치_가변크기_2012
 
 
백남준_네온티비:사랑은 만마일_60×60×25cm_1990
 
 

2012 여수국제아트페스티벌은 격년제로 열리는 지역의 가장 큰 문화예술행사로서 올해 제 4회를 맞이하여 보다 크고 향상된 면모를 선보인다. 국제전시인 본 전시와 대한민국의 중요한 작가들로 구성된 특별전시는 각각『장소의 긍지-현대미술로 보는 새롭고 확장된 개념의 장소(86명)』와『아트로폴리스(230명)』라는 주제 아래 총 20개국 310여명 작가의 작품을 대대적으로 선보인다. 지난 3회 동안의 여수국제아트페스티벌을 통해 이루었다고 보는 성과는 관중들에게 세계 여러 나라의 현대미술을 한 자리에서 모아서 공개함으로 여수를 떠나지 않고도 예술가들의 다양한 문화와 정서, 새로운 사유와 자유로운 표현의 방법에 접근하고 경험하게 하는데 있다고 강종래 국제아트페스티벌 추진위원장은 전했다. 다양한 장르의 현대미술을 통해 보다 넓은 세상의 많은 사람들의 생각과 표현을 보고, 그들과 예술로서 소통하여 지역작가들을 해외에도 알리는 역할을 마련하며, 타문화를 거울삼아 우리지역의 독창적인 문화를 비쳐보고 향유하는 계기를 만드는 것 또한 본 축제의 궁극적인 목표가 될 것이다.

 

 

 
서재정_Place_Yeosu_캔버스에 혼합재료_91×116.8cm_2012
 
 
안준_Self-Portrait_NY_울트라크롬 아카이벌 피그먼트_60×40inch×2_2009
 
 
조덕현&이정재_Dark Water Project 수중발굴 프로젝트_퍼포먼스
 
 
조덕현&이정재_Dark Water Project 수중발굴 프로젝트_퍼포먼스

 

 

GS 칼텍스 예울마루에서 열리는 본 전시『장소의 긍지_Pride of Place』는 고정된 의미의 플레이스(어떤 곳, 포인트)와 더불어 전환될 수 있는 포지션(위치와 태도, 선호도)으로서의 장소(정신적, 심리적, 자연적, 지리적, 정치적, 공공적, 개인적)를 다양하게 해석된 현대미술로 연출한다. 자존심, 자긍심, 긍지라는 의미를 함축한 영어'Pride'와 장소, 곳, 지역, 포지션이란 의미를 함축한 단어 'Place' 의 조합은 단지 '장소의 자존심'이나 '장소의 긍지로' 표기하기에는 아쉬운 넓고 중첩적인 의미를 갖고 있다. 'Pride of Place'를 가장 순수하게 직역할 경우 '장소의 긍지'가 되지만 영어권에서 일반적으로 사용되기는 '최고의 자리', '1등' 혹은 '가장 고귀하고, 중요하게 눈에 띄는 곳'이다. 올림픽의 금메달이자 클래식 로맨틱 시에서라면 로버트 브라우닝이다. 동시에 거기엔 모태나 궁창을 의미하는 first place(첫 장소)라는 의미도 함께 있다. 이 때 주목할 것은 어떠한 이름을 막론하고 장소는 공간과 달리 홀로 있지 않고, 특정한 사람(들)과 이벤트(사건)가 함께 만들어나가는 개념이며, 기억의 운영에 의해 정체성이 부여된다는 것이다. 또한 Hamlet(작은 마을)이나 Makom(god, 신)이라는 장소의 이름에서 볼 수 있듯 의인화나 신격화될 수 있는 확장된 개념을 함축하고 있다. 그리하여 장소의 본질적인 의미인 기능성(purpose)과 지역성(topos)과 신성(logos)을 함께 아우르는 시각적 잔치를 벌이게 된다.

 

 

 
한경우_스타 패턴 셔츠 Star Pattern Shirt_단채널 비디오_00:05:17_2011
 
 
김준_fragile-buda_디지털 프린트_100×100cm_2010
 
 
로물로 산스_해피밀_11×14inches_2011

 

 

자연적인 장소, 일상이란 장소, 환상적인 장소, 노동의 장소, 변화되는 장소, 망향의 장소, 믿음의 장소, 전자매체로서의 장소, 미술 철학적인 장소 그리고 우주적인 장소로 나뉜 전시는 가장 순수하고 영원한 차원이라는 일컬어지는 "공간"에 견주어 등한시되었던 "장소"가 현대 미술 안에서 다시 재발견되고 있는 이때에, 시간의 흐름에 따라 유기적으로 변화되고 보다 유연한 정체성을 띠는 장소의 새 의미를 다각도적으로 조망해볼 수 있다는 것은 국제 미술행사로서 새로운 담론을 제시하는 막중한 기회라 생각된다. 그러기 위해 전시는 세계적인 작가들을 다수 섭외하여 그들이 갖는 장소의 긍지를 선보이고, 지방은 물론 중앙 더 나아가서 국제적인 관중과 미디어들의 관심을 유발하려 한다. '장소의 긍지-현대미술로 보는 새로운 개념의 장소'는 시대의 기억 조차도 집단의 요구와 사회의 의지에 의해 엄선되어질 수 있고, 상상력에 의해 새롭게 구축될 수 있다는 것을 통해 예술적으로 보여줄 것이다. 그러면서 전시는 여수라는 특별한 장소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관람객 자신들의 기억의 꼴라쥬와 상상력을 통해 새롭게 조망해볼 수도 있는 기회를 마련할 것이다.

 

 

 
피피로티 리스트_Pickleporno_컬러, 사운드_00:12:02_1992
 
 
빌 비올라_The Reflecting Pool_컬러, 사운드_00:07:00_1977~9
 
 
고상우_Join Me There_Edition 2/5_48×37inch_2012

 

 

『아트로폴리스_Artropolice』라는 주제로 열리는 특별전은 예술을 뜻하는 아트(art)와 도시국가를 뜻하는 폴리스(polis)가 합쳐진 용어로 예술도시로서의 여수의 미래상을 본 아트페스티벌을 통해 제시한다. 전남대아트센터와 전남대갤러리에서는 평면회화, 조각, 도예의 190명의 국내작가가 참여하고 있으며, 갤러리연에서는 40명의 서예가의 작품이 전시되고 있다. ■ 문인희 아이리스

 

 

문의   

YIAF사무국   

전라남도 여수시 국동 190번지(구봉로 291) 전남대아트센터 2층   

Tel. 061)920-2012 / Fax. 061)920-2012 / www.yiaf.co.kr

 

Vol.20120717d | 2012 여수국제아트 페스티벌 Yeosu International Art Festival

 

 

 

http://www.neolook.net/archives/20120717d

 

 

Trackback 0 And Comment 0

2012 여수국제아트페스티벌

|

 

 

http://www.yiaf.co.kr/

 

 

Trackback 0 And Comment 0
prev | 1 | 2 | 3 | 4 | 5 | 6 | 7 | ··· | 19 | next

티스토리 툴바